서울 강동구가 아동 의견을 반영하고 생활 공감 정책을 개발ㆍ제안하기 위해 ‘제1기 강동구 아동구정참여단’을 구성합니다.

강동구는 아동권리와 정책 모니터링 활동에 관심이 있는 18세 미만 학생을 대상으로 공개모집하고 참여활동의 대표성 확보와 참여기회 보장을 위해 권역별 4개 중학교를 대상으로 선거를 시범 실시했습니다.

당선자는 아동구정참여단에 참여해 활동하게 됩니다.

선거
ⓒ 강동구_천호중학교에 열린 아동구정참여단 선거에서 선거인명부에 서명하는 한 학생의 모습

고덕중학교는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둔촌중학교는 19일 8시부터 선거를 실시합니다. 강명중학교와 천호중학교는 선거인단을 각각 50명, 102명 구성해 투표를 완료했습니다. 고덕중과 둔촌중은 선관위 온라인투표시스템인 Kvoting을 이용해 선거를 치르기 위해 선관위와 협약을 맺었습니다.

IMG_1299
ⓒ 강동구_kvoting 온라인투표시스템 이용 협약식

천호중은 자체개발한 온라인 투표시스템인 ‘학급선거프로그램 2.1’을 이용하여 선거를 치뤘습니다.
이들 학교에서는 후보자별 정견발표와 활동계획 소개 등 지난 4ㆍ13 총선 못지 않는 열기로 후끈 달아올랐습니다.

지난 15일 오후 점심시간을 이용해 치러진 천호중 선거에서는 후보 학생 두 명이 정견발표와 투표를 거쳐 손진표(천호중 2학년) 학생이 당선의 기쁨을 안았습니다.

천호중을 방문해 투표과정을 지켜본 이해식 구청장은 “천호중에서 대표자를 뽑는 선거를 치뤘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는 일이다”며 “천호중의 대표가 강동구 아동참여단에 속해 활동하게 되는 것은 아동의 참여권을 실천하는 중요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아동구정참여단은 23일 오리엔테이션과 위촉ㆍ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일정이 진행됩니다. 활동의 전문성 확보를 위해 강동청소년수련관과 함께 공동 운영할 예정입니다.

발대식 이후 아동권리에 대한 교육과 선언문을 제정합니다. 5월 28일 강동그린웨이 걷기 행사장에서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선포식을 시행하여 본격적으로 아동권리 알리기 등 활동을 시작합니다.

 

출처: 강동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