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구청장 : 이동진)는 지난 11월 11일에 전국 최초 ‘완전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로 인증을 받고 12월 7일 인증 기념식을 진행했습니다.

아동친화도시란 지역사회가 유엔아동권리협약을 준수하여 불평등과 차별을 없애고 모든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보장하는 도시를 말하는 것으로 유엔 산하기구인 유니세프에서 인증하고 있습니다.

%ec%82%ac%ec%a7%84-1
ⓒ 도봉구

아동친화도시 도봉구의 특징은 전국 최초로 옴부즈퍼슨을 운영한다는 것입니다.
영광스러운 첫 옴부즈퍼슨은 학교 교사 출신으로 교육특보로 일하는 박동국 교육특별 보좌관이 맡았습니다.

%ec%82%ac%ec%a7%84-2
ⓒ 도봉구

이러한 도봉구의 인증식 또한 아동이 주체임을 고려하여 간단한 현판식 행사 후 아동이 함께 즐기고 공감할 수 있는 인증식과 문화행사로 진행됐습니다. 1부에는 아동권리 옹호를 위한 아동 옴브즈퍼슨 위촉식이 진행됐고, 2부에는 속사포 랩으로 잘 알려진 ‘아웃사이더’의 재능기부로 아동들에게 친숙한 랩이라는 장르를 통해 아동권리에 대한 강연으로 진행됐습니다.

%ec%82%ac%ec%a7%84-3
ⓒ 도봉구

이날 아동 옴브즈퍼슨으로 위촉된 박동국 아동정책특별보좌관은 도봉구내 아동의 권리가 침해당했을 때 조사하고 구제하는 등 아동권리 옹호를 위해 역할을 수행해 나갈 것이며, ‘아웃사이더’는 도봉구 아동·청소년들의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도봉구내 아동권리 홍보를 위해 더욱 힘쓸 계획입니다.

한편 도봉구는 2017년 아동친화도시의 구체적인 실현을 위해 ▲아동·청소년 의회 구성 ▲아동권리 옹호를 위한 아동 옴부즈퍼슨 운영 ▲ 찾아가는 아동권리 교육 등을 계획 중에 있습니다.

%ec%82%ac%ec%a7%84-4
ⓒ 도봉구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아동친화도시는 쉽게 말해 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이 행복한 도시를 만드는 것인데 이번 인증식 또한 아동을 먼저 고려한 인증식으로 기획·진행했습니다”라며 “도봉구는 앞으로도 아동을 현재의 시민으로 인식하여 아동의 참여를 온전히 보장하고, 아동권리 증진에 더욱 힘써, 아동이 행복한 도봉구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조건 없는 ‘완전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로서 도봉구의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도봉구